캠퍼스 라이프

국민대 스포츠산업대학원 중국인 유학생들, 성북구에 코로나-19 성금 기탁 조회수 : 380

△국민대 스포츠산업대학원 중국인 유학생들이 13일 오후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성북구청에 성금을 기탁했다. (사진 제공=국민대)



[캠퍼스 잡앤조이=이진호 기자] 국민대 스포츠산업대학원 중국인 유학생들이 13일 오후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성북구청에 성금을 기탁했다.


모금 운동에는 국민대 스포츠산업대학원에 재학중인 중국인 재학생, 휴학생, 졸업생과 교수 등 총 47명이 참여하여 268만원을 기탁했다. 특히 이번 모금은 중국 현지에 머물러 있는 학생들까지 온라인 메신저를 통해 신속하게 이뤄져 화제를 모았다.


가장 먼저 성금을 보내온 중국인 유학생 1호 졸업생인 권초영(하북과학기술사범대 전임강사) 씨는 “최근 한국이 힘든 시기를 겪는 모습을 보면서 가슴이 너무 아팠다”며 “한중 양국 모두 하루 빨리 코로나 사태를 극복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자그마한 성의를 표현했다”고 전했다.


국민대 홍준희 학장은 자발적으로 이루어진 이번 모금운동에 대해 “요즘 한국 사회가 많이 힘들고 지쳐있는데, 학생들의 자그마한 모금행사가 조금이나마 힘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jinho2323@hankyung.com

나의 생각 Good Bad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의견쓰기
댓글 : 0 건
이전글한성대 제10대 이창원 총장, ′토크쇼′ 형식으로 온라인 취임식 진행 다음글연암대-위드랜드, 반려동물산업 활성화 위한 협약 체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