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퍼스 라이프

벤처기업협회-KTB그룹, 2019 KTB 벤처 챌린지 아이디어 경진대회 성료… 대학생 혁신 아이디어 10팀 선정 조회수 : 1152

△지난 26일 열린 ‘2019 KTB 벤처 챌린지 아이디어 경진대회’에서 수상자들과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벤처기업협회



[캠퍼스 잡애조이=김예나 기자] (사)벤처기업협회 SVI(서울벤처인큐베이터)는 KTB그룹과 함께 지난 26일 대학생 창업 인재를 발굴‧육성하기 위한 ‘2019 KTB 벤처 챌린지(VENTURE CHALLENGE) 아이디어 경진대회’를 개최했다고 29일 발표했다.


이번 경진대회는 지난 6월 14일부터 7월 4일까지 참여팀을 모집했으며, 국내외 69개 대학에서 총 152팀이 참가 신청을 했다. 이후 서류 및 발표 평가와 아이디어 경진대회를 거쳐 최종 10팀을 선정했다.


대상(1팀)은 반려동물의 소변으로 악성종양을 진단할 수 있는 키트를 소개한 ‘펫디’(울산과학기술원)가 차지했다. 펫디는 “악성종양 조기 진단을 통해 합리적인 비용으로 편리하게 반려동물의 건강을 관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최우수상(2팀)에는 허리통증 예방을 위한 헬스케어 IoT 서비스 ‘에이치씨랩’(고려대)과 구독서비스 및 정기 결제 통합 관리 서비스 ‘왓섭’(연세대)이 이름을 올렸다.



‘2019 KTB 벤처 챌린지 아이디어 경진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한 이동용 펫디 대표가 발표하고 있는 모습. 사진 제공=벤처기업협회



최종 선정된 10팀에게는 창업 아이디어를 사업화할 수 있도록 총 1억원 규모의 사업자금과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3개월간의 액셀러레이팅 후 데모데이를 진행할 계획으로, 우수팀에게는 1년간 입주공간 및 창업을 위한 체계적 프로그램도 지원한다.


한인배 벤처기업협회 SVI 센터장은 “이번 경진대회는 액셀러레이터 등록과 함께 추진한 첫 번째 프로젝트로, 최종 선정된 10팀의 아이디어가 실제 사업화 과정을 통해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운영과정에 대한 참가자 피드백을 통해 내년에는 좀 더 발전된 모습으로 KTB 벤처 챌린지를 준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yena@hankyung.com

사진 제공=벤처기업협회 

나의 생각 Good Bad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의견쓰기
댓글 : 0 건
이전글한국우표포털, 8월 30일까지 ‘안전우표 네이밍 공모전’ 개최 다음글인천공항공사, 폐자원 활용 공모전 ‘스카이 업사이클링 페스티벌’ 참가자 모집… 8월 23일까지
광고

정기구독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