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 핫 뉴스

롯데그룹, 12일부터 무스펙 채용 ′스펙태클 오디션′ 실시 조회수 : 11059


지난 2014년 6월, 2014년 롯데그룹 신입사원 환영식이 열렸다. 사진=한경DB 



롯데그룹이 하계인턴 선발을 시작으로 ‘스펙태클 오디션’ 채용을 본격 실시한다. 롯데는 5월 12~21일 2015 하계인턴 서류접수에 돌입한다.


채용 회사는 롯데백화점·롯데호텔·롯데시네마·롯데리아·롯데주류·롯데정보통신·하이마트·코리아세븐·롯데홈쇼핑·롯데닷컴·롯데케미칼·롯데카드·대홍기획·롯데리아 등 14개 계열사로 공채와 인턴 포함 총 100여명을 선발할 계획이다.


‘스펙태클 오디션’은 스펙터클(Spectacle)과 ‘무분별한 스펙 쌓기에 태클을 건다는(Spec-tackle)' 뜻의 중의적인 표현으로 직무수행에 적합한 능력만을 평가해 인재를 선발하겠다는 의미를 나타낸다.


이를 위해 입사 지원서 서류 접수시 이름·이메일·주소·연락처 등 기본적인 인적사항만을 기재하고 해당직무와 관련한 주제에 대한 에세이만을 받아 서류합격자를 선발할 예정이다. 


면접 또한 회사별·직무별 특성을 반영한 주제를 선정해 오디션이나 미션수행과 같은 새로운 방식을 도입한다. 예를 들어 롯데호텔은 자체 요리 대회를 열어 호텔 셰프가 지원자의 조리 실무능력을 평가하고, 롯데마트는 마트 PB상품에 대한 프레젠테이션으로 지원자의 역량을 평가할 계획이다. 그 외 서류전형 단계에서 제출한 과제를 면접 당일 직접 PT하도록 하는 곳도 있다. 


스펙태클 오디션 채용은 12일부터 21일까지 지원 접수를 받고, 서류심사와 면접전형을 거쳐 6월말 최종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롯데그룹 인사담당자는 “최근 스펙을 초월한 능력 중심 채용에 대한 사회적 요구가 증대되는 가운데 직무 수행에 필요한 역량과 창의성을 가진 우수 인재를 선발하기 위해 이번 채용을 준비했다”면서 “입사 지원서 접수부터 모든 스펙을 배제한 채 오직 직무 능력만을 통해 선발하는 만큼 열정과 재능을 가진 지원자들이 다양한 분야에 지원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도희 기자(tuxi0123@hankyung.com)

나의 생각 Good Bad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의견쓰기
댓글 : 0 건
이전글롯데 인턴채용 시작… ‘스펙태클 오디션’은 어떻게 진행되나? 다음글에쓰오일, 5월11일까지 채용… 사무직은 영어회화 성적 필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