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 핫 뉴스

청년위, 대학생 푸드트럭 창업 지원 추진 조회수 : 3323

대통령직속 청년위원회는 청년들이 소자본으로 보다 쉽게 창업할 수 있도록 기업·대학과 함께 '캠퍼스 푸드트럭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청년위는 이와 관련해 18일 오전 11시 연세대학교 신촌캠퍼스에서 현대자동차, 커핀그루나루, 죠스푸드, 제너시스 비비큐, 건국대, 서강대, 연세대 등 7개 기관과 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청년들이 대학 캠퍼스 내 푸드트럭 운영을 통해 식품 조리, 판매 등 창업과정에 관한 경험을 쌓고 실제 창업에 도전할 수 있도록 하는 학·민·관 협업 지원 시범사업이다.


청년위는 식품위생법 시행규칙 등 관련규정 개정을 관계부처와 협의, 프로젝트가 오는 5월 안에 시행되도록 조율해 나갈 방침이다.


참여 기관은 태스크포스를 구성, 푸드트럭 도입 규모와 대학별 판매 아이템 선정 등 구체적 운영방안에 대해 협의·조율할 계획이다.


현대자동차는 이를 위해 차량과 차량 개조를 무상 지원한다.


커핀그루나루와 제너시스 비비큐, 죠스푸드는 청년들에게 창업 관련 교육, 컨설팅, 판매아이템 등 브랜드 노하우를 기부한다.


연세대, 건국대, 서강대는 푸드트럭 영업장소와 관련 부대시설을 제공할 예정이다.



청년위는 18일 연세대학교 신촌캠퍼스에서 현대자동차 등 7개 기관과 '캠퍼스 푸드트럭 프로젝트' 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좌측부터 나상균 죠스푸드 대표, 박광식 현대자동차 부사장, 송희영 건국대 총장, 신용한 청년위원장, 정갑영 연세대 총장, 유기풍 서강대 총장, 김은희 커핀그루나루 대표, 윤경주 제너시스 BBQ 사장/ 사진 청년위 제공.


신용한 청년위원장은 "이번 프로젝트는 활로를 찾지 못한 푸드트럭 영업 공간 확보와 창업을 꿈꾸는 청년에게 기회를 제공한다는 점에 의의가 있다"며 "학··관이 합심해 기존 상권과의 갈등을 슬기롭게 풀어내는 등 갈등조정의 모범사례로 확산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은석 기자 choies@hankyung.com

나의 생각 Good Bad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의견쓰기
댓글 : 0 건
이전글‘직무 역량’이 대세… 기업 채용설명회도 ‘직무 중심’으로 바뀐다 다음글활동비 받고 공채 가산점까지! 스타럭스 ′트렌드 조사단′ 특별 모집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