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 핫 뉴스

올 3분기 공공기관 누적 신규채용 ‘2만3800명’ 조회수 : 815



[캠퍼스 잡앤조이=김혜선 인턴기자] 올 3분기 공공기관 누적 신규채용은 2만3800명으로 나타났다. 이같은 추이라면 올해 목표한 2만5000명 달성은 물론 2년 연속 초과 달성도 유력해 보인다. 이는 지난달 31일 공공기관 경영정보 공개 시스템 ALIO에 공시된 ‘신규채용 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다.


4월 알리오에 공시된 올해 1분기 신규채용인원은 총 6918명이었다. 이어 7월에 발표된 2분기 누적 채용인원은 1만5640명, 10월 발표된 3분기 누적 규모는 2만3800명이었다. 공기업이 7508명, 준정부기관에서 6040명, 기타 공공기관이 1만252명으로 나타났다.


올 초 홍남기 기획재정부 장관은 올해 총 2만5000명의 공공기관 정규직 신규채용을 추진한다고 발표했었다. 이미 상반기에 목표 달성률이 63%에 달했고 3분기 누적 규모는 무려 95%에 이른다.


이는 역대 초유의 신규 채용 규모를 기록한 지난해보다 많은 인원이다. 지난해 공공기관 신규채용 목표치는 2만8000명으로 2분기 목표 달성률은 55%(1만5347명), 3분기는 81%(2만2734명)로 분기별 성적표도 올해가 더 좋다. 최종적으로는 3만3900명이 선발됐다. 이는 2017년 2만2554명보다 1만1346명 늘어난 숫자로, 달성률은 121%로 목표치를 초과했다. 이는 역대 최다 채용, 최대 증가 폭을 보인 것이다.


특히 지난해 4분기 증원만 1만1166명으로 채용인원이 예상을 뛰어넘는 데 한몫했다. 따라서 올해 역시 목표 달성이 유력해 보이는 가운데 상반기 결원 고려와 이에 따른 하반기에 채용 규모 상향 조정을 예상한다면 2년 연속 초과 달성도 무리는 아니란 분석이다.


또한, 2일 인사혁신처 발표에 따르면 다음 해 공무원 증원 규모는 지방직 포함 3만여명으로 29년 만에 최대 규모가 될 예정이다. 


서미영 인크루트 대표는 “이렇듯 공공분야 신규채용이 호조를 보이는 것과는 반대로 민간 고용시장은 경직된 상황”이라며 “공공분야의 채용과 더불어 민간분야의 채용 규모에 대해서도 기대를 걸어본다”고 전했다.


hsunn0@hankyung.com



나의 생각 Good Bad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의견쓰기
댓글 : 0 건
이전글강원대, 커피과학과, 인지인공지능학과 등 ‘미래융합가상학과’ 8개 신설 다음글“우리 회사의 장점, 60초 영상에 담아보세요”…서울시, 스타트업 영상 콘텐츠 공모전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