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 핫 뉴스

구직자 취업 후 희망급여 ‘평균 248만7000원’···실제 급여와 차액은 얼마? 조회수 : 802



[캠퍼스 잡앤조이=김혜선 인턴기자] 구직자들의 취업 후 희망급여는 평균 248만7000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실제 취업 시 받을 예상 첫 월 급여는 이보다 약 29만원 적은 219만8000원이었다.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구직자 1628명을 대상으로 ‘첫 월급 희망급여액’을 조사한 결과, 월 희망급여액은 ‘248만7000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구직자 1474명을 대상으로 진행했던 같은 조사에서 223만4000원이었던 것과 비교해 약 25만3000원 증가한 금액이다.


응답군별 월 희망급여는 성별로 ‘남성 희망급여(259만3000원)’가 ‘여성 희망급여(237만8000원)’보다 평균 21만5000원 더 높았다. 또한, 구직자의 학력별로는 ‘4년제 대졸자 희망급여(261만2000원)’가 가장 높았으며, ‘고졸(233만2000원)’, ‘2·3년제대졸(232만1000원)’ 순이었다.


구직자들은 취업 목표 기업 유형에 따라서도 희망 월 급여액이 달랐다. 이중, ‘중소기업 희망 구직자그룹의 희망급여(223만원)’는 전체 응답군 중 가장 낮은 금액을 기록했다. 이어 ‘공기업 목표 희망급여(247만5000원)’, ‘외국계기업 희망급여(266만2000원)’, ‘대기업 목표 희망급여(279만7000원)’ 순으로, 중소기업과 대기업 취업 목표 그룹간 희망급여 격차는 ‘약 56만원’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구직자들이 취업에 성공한 후 실제로 자신이 받게 될 거라 예상하는 첫 월급액은 희망급여에 한참 모자란 액수였다. 구직자들에게 ‘취업 시 받게 될 거라고 예상하는 월 급여액’을 물은 결과, 희망급여액보다 약 29만원 낮은 ‘219만8000원’으로 나타났다. 이들이 예상하는 월급여는 ‘244만8000원(대기업 목표 구직자)’, ‘234만5000원(외국계기업 목표 구직자)’, ‘201만4000원(중소기업 목표 구직자)’ 순이었다.


hsunn0@hankyung.com


나의 생각 Good Bad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의견쓰기
댓글 : 0 건
이전글직장인 83%, ‘입사 후 건강 赤신호’···가장 큰 이유는 ‘과로’ 다음글계룡건설, 하반기 신입사원 공채… 서류접수 내달 4일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