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 핫 뉴스

제3차 서울시사회서비스원 160명 뽑는다···내달 3일까지 모집 조회수 : 1566



[캠퍼스 잡앤조이=김혜선 인턴기자] 서울시사회서비스원은 본부 및 소속기관 신규직원 160명(본부 5명, 소속기관 155명)을 공개채용한다고 13일 밝혔다.


본부는 회계사, 변호사 각 1명과 대리급 경력직 사원 3명을 모집한다. 회계, 법률, 기획, 감사 등에 전문 지식과 경험을 갖춘 이로, 본부와 소속기관을 잘 지원하고 관리할 수 있는 인재를 선발한다. 


소속기관인 종합재가센터, 국공립어린이집은 전문서비스를 제공할 요양보호사, 장애인활동지원사, 국공립어린이집원장 등을 모집한다. 3차 채용은 올해 개소하는 성동, 은평, 강서, 노원, 마포 총 5개 종합재가센터에 필요한 최소 인력을 우선 채용하며, 이후 운영 성과에 따라 4차 채용에서 필요 인력을 확충할 계획이다.


채용 방식은 직무능력을 기반으로 한 블라인드 형식으로 진행된다. 직무별 기본자격을 갖추고, 12월 31일 기준으로 서울시 사회서비스원의 정년(만 60세)을 초과하지 않는다면 성별, 연령에 제한 없이 지원할 수 있다. 채용절차는 서류전형, 필기시험, 면접전형이며, 최종합격자는 10월 이후 종합재가센터 개소시기에 맞춰 순차적으로 발령 후 근무하게 된다. 전문서비스직인 요양보호사, 장애인활동지원사는 입사지원 시 발령 희망지 수요조사를 고려해 배치한다. 접수기간은 8월 23일부터 9월 3일 오전 10시까지이며, 채용홈페이지를 통해 지원 가능하다.


서울시사회서비스원은 올해 총 572명의 인력을 채용하고, 2022년까지 총 4000여명 규모로 확대할 계획이다. 직접 고용 및 생활임금 기반의 월급제를 원칙으로 하며, 돌봄 종사자들에 대한 인식과 처우를 개선해 궁극적으로 시민들에게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한다.


주진우 서울시사회서비스원 대표이사는 “이번 채용을 통해 우수한 인재를 확보함으로써 시민들에게 양질의 사회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며 “서울시사회서비스원 채용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hsunn0@hankyung.com



나의 생각 Good Bad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의견쓰기
댓글 : 0 건
이전글부산시, ‘비-뷰티(B-beauty) 차세대 청년일자리 육성 프로젝트’ 추진 다음글구직자 5명 중 2명, 나는 ‘아웃사이더’···“인간관계 유지 비용 부담돼”
광고

정기구독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