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 핫 뉴스

하반기 채용 구직자 평균 스펙 ‘토익 768점, 학점 3.4점, 자격증 3개’ 조회수 : 9766


[캠퍼스 잡앤조이=이신후 인턴기자]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을 통해 8월 동안 사이트에 등록된 신입 이력서 8만 3978건을 분석했다. 그 결과, 하반기 공채를 준비하는 구직자의 평균 스펙은 ‘토익 768점, 학점 3.4점, 자격증 3개’를 가진 것으로 나타났다. 


토익 성적 보유자는 전체의 21.6%였으며, 평균 점수는 768점이었다. 구체적으로는 ‘800점~899점’(31.9%), ‘700점~799점’(31.5%), ‘600점~699점’(16.6%), ‘900점이상’(12.5%), ‘500점~599점’(5.8%) 등의 순이었다.


토익스피킹 성적 보유자는 6.4%로, 오픽 성적 보유자(4.3%)보다 많았다. 평균 등급을 분석하자, 토익스피킹은 Level 6, 오픽이 IL(Intermediate LOW, 토익스피킹 Level 5 수준)로 나타나 토익스피킹 성적 보유자의 평균 등급은 오픽 성적 보유자보다 한 단계 가량 높았다.


공인어학 성적 보유자는 전체 30.3%였다. 이 중 영어 관련 성적보유자(90.5%, 중복)가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는 ‘중국어’(12.3%), ‘일본어’(8.2%), ‘한국어’(2.5%), ‘기타’(0.9%), ‘프랑스어’(0.7%), ‘러시아어’(0.5%), ‘스페인어’(0.4%) 순으로 나타났다. 


신입 구직자들의 학점은 평균 3.4로 나타났다. ‘3.5~3.9’(40.1%), ‘3.0~3.4’(38.1%), ‘4.0 이상’(10.7%), ‘2.5~2.9’(9.2%), ‘2.5 미만’(1.9%) 등의 결과가 나왔다. 


자격증은 71.8%의 구직자들이 보유하고 있으며, 평균 3개로 집계됐다. 세부적으로는 ‘2개’(21.8%), ‘1개’(21.5%), ‘3개’(18.2%), ‘4개’(13.7%), ‘5개’(9.8%), ‘6개’(5.9%), ‘8개 이상’(5.3%) 등으로 이어졌다.


한편, 신입 구직자들이 원하는 희망연봉은 평균 2563만원으로 집계됐으나, ‘2200~2600만원’(32.3%)을 희망하는 구직자가 가장 많았다. ‘2600~3000만원’(22.8%), ‘1800~2200만원’(21.8%), ‘3000~3400만원’(12.2%), ‘1400~1800만’(4.2%), ‘3400~3800만원’(3.8%), ‘3800~5000만원’(2%)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사람인이 기업 157개사를 대상으로 조사한 올해 상반기 신입사원 합격 스펙을 보면 ‘토익 평균 774점, 학점 평균 3.4점, 자격증 평균 2개’로 하반기 공채를 준비하는 신입 구직자의 평균 스펙과 차이가 크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sinoo@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