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 핫 뉴스

중소기업 10곳 중 3곳만 ‘하반기에 신입직 채용’ 조회수 : 6483


하반기에 대졸 신입직을 채용하는 중소기업이 10개사 중 3곳 정도에 그칠 전망이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종업원 300인 미만 중소기업의 ‘하반기 대졸 신입직 채용계획’에 대해 조사했다. 


그 결과 전체 응답 기업 416개사 중 하반기에 대졸 신입직을 채용하는 기업이 34.1%로 10곳 중 3곳 정도에 그쳤다. 26.7%는 ‘채용계획이 없다’고 답했고, 39.1%는 ‘하반기 채용 계획을 아직 수립하지 못했다(미정)’고 답했다. 


미정인 기업이 하반기 신입직 채용을 진행하게 되면 최대 73.2%(34.1%+39.1%)의 중소기업이 대졸 신입직을 채용하게 되나, 경기변화에 민감한 중소기업의 특성상 더 지켜봐야 할 것으로 보인다. 


하반기에 대졸 신입직원을 채용하는 직무 중에는 ‘영업직’이 응답률 44.1%로 가장 많았고, ‘생산현장직’이 응답률 42.7%로 뒤이어 많았다. 그 다음으로는 영업관리직(30.8%), 연구개발직(24.5%), 마케팅직(23.1%) 순으로 신입직을 채용하는 기업이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일반적으로 중소기업에서는 신입직원을 채용할 때 ‘직무 경험자’과 ‘전공자’를 가장 우대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이번 조사에 참여한 전체 기업 인사담당자에게 ‘신입직원을 채용할 때 우대하는 요인’을 복수응답으로 조사한 결과, ‘직무분야에서 일해 본 경험자를 우대한다’고 답한 기업이 49.4%로 가장 많았다. 그리고 ‘채용하는 직무 분야의 전공자를 우대’하는 기업이 응답률 48.0%로 다음으로 많았다. 


이외에는 인성이 돋보이는 지원자(30.5%), 직무분야 자격증 보유자(27.4%), 입사의지가 높은 지원자(25.3%), 직무분야 인턴경험 보유자(16.5%) 순으로 조사됐다. 


한편 인사담당자들에게 ‘올해 하반기 채용경기는 작년 하반기에 비해 나아질까?’ 질문하니, 절반에 이르는 50.6%가 ‘작년 하반기보다 채용을 더 적게 할 것 같다’고 답했다. 


이어 ‘작년 하반기와 비슷할 것 같다’(39.4%)는 답변이 있었고, ‘작년보다 채용을 더 많이 할 것 같다’는 답변은 10.0%에 그쳤다. 


이진호 기자 jinho2323@hankyung.com

나의 생각 Good Bad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의견쓰기
댓글 : 0 건
이전글서울시, 서울형 강소기업 선정...청년 고용지원금 100만원 지원 다음글[update] KB국민은행 2016 하반기 취업 전략
광고

정기구독 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