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 핫 뉴스

[인담 인터뷰]로엔엔터테인먼트 입사팁 첫 공개 “1분 영상 핵심은 똘끼” 조회수 : 107441

[JOB INTERVIEW]

“1분 영상에서 가장 중요한 건 똘끼”

로엔엔터테인먼트 김성은 인사팀 PL




 김성은 로엔 엔터테인먼트 인사팀PL


로엔 엔터테인먼트가 6월 22일까지 서류를 접수하고 ‘Next Music Life’라는 이름의 인턴을 채용한다. 이번 채용인원은 부서별로 3~5명, 총 20명 안팎이다. 김성은 로엔 인사담당자가 처음으로 인턴 및 신입 채용에 대한 구체적인 이야기를 공개했다.


[신입사원]로엔엔터테인먼트 이해원 “자소서 중심스토리 라인 짠 게 입사 비결” 기사 바로가기


<로엔 엔터테인먼트 2016 Next Music Life 인턴십 모집>

- 모집분야 : kakao공동체, off-Line Experience, Multi-Media Contents, Global-Asian Culture, New Technology

- 지원자격 : 2016년 7월 4일~8월 12일까지 풀타임 근무 가능한 자(학력/성별/경력 제한 없음)

- 채용절차 : 서류전형(1분영상 포함), 면접전형

- 접수기간 : 6월 1일~6월 22일 24시(6월 24일 오후 4시 이후 합격자 발표)

- 면접전형 : 지원 분야 별로 Music Life에 대해 고정관념을 벗어난 창의적 아이디어 제안 프리젠테이션

- 인턴십 근무 조건 : 7월 4일~8월 12일(총6주)



- 인턴 채용 중이다. 전과 달라진 점이 있나


서류전형을 최소화했다. 이름, 연락처, 주소, 학교 및 전공만 본다. 보편적 능력 보다는 창의적이고 기발한 끼를 가진 사람을 뽑기 위해서다. 자기소개서도 생략했다. 대신 1분 영상을 위주로 평가한다. 이 영상으로 얼마나 지원 직무에 경험이나 역량이 있는지를 보여주면 된다. 무엇보다 참신한 끼가 중요하다. 영상은 내부 SNS를 통해 비공개로 공유해 최대한 많은 직원들이 보도록 할 계획이다.


- 영상의 경우, 특별히 기대하는 형태가 있나


한 마디로 ‘똘끼’다. 특정 분야에 대한 매니아틱한 관심을 기대한다. 다른 사람이 ‘왜 저래’라는 반응을 보이더라도 나름의 철학과 이유가 있다면 좋다. 한 분야에 미친 사람들이 함께 모여 큰일을 내보자는 게 이번 채용의 목적이다. 편집기술이 나빠도 괜찮다. 단 10초라도 상관없다. 


다만 정해진 1분이 넘으면 안 된다. 용량제한이 있는데다 영상 시간을 조절하는 것 역시 또 다른 능력으로 간주하기 때문이다. 영상소개서는 자유다. 부연설명이 필요할 경우 적으면 되는데 영상만으로 충분히 강점을 보여줄 수 있으면 꼭 제출하지 않아도 된다.


- 인턴 채용 규모는?


우선 분야별로 3~5명 정도 뽑을 계획이지만 유동적이다. 신입의 경우 매년 20명 내외를 공채로 선발한다.


- 신입은 연말에 공채를 진행한다. 올해도 계획돼 있나


2010년부터 대졸공채를 정기적으로 하고 있으며 올해도 예정돼 있다. 다만 카카오와 공동체가 되면서 선발 방식이 조금 달라질 수 있다. 인턴은 정해놓은 주기는 없지만 실질적으로는 매년 여름쯤 한 번씩 뽑는 것 같다. 




- 인턴 채용절차는? 


영상심사를 포함한 서류전형을 통해 1차 합격자를 선발한다. 6월 22일 서류접수를 마감한 뒤 24일 서류합격자를 발표한다. 그 뒤 28~29일 면접을 본다. 면접에는 해당 분야에 전문성 있는 임원진과 부서장, 내부 핵심인재 등이 참여한다. 최종합격자는 그 다음날이나 이틀 후 발표하고 바로 그 다음 주부터 실습을 시작한다. 


- 면접은 어떤 식으로 출제되나


스펙이나 자격증보다는 순수하게 우리 사업이나 상품을 실제 이용해본 소감이나 개선사항을 함께 공유하는 자리가 될 것이다. 면접은 퍼포먼스와 역제안면접으로 구성된다. 퍼포먼스는 아이디어 발표, 포트폴리오 제출 등 자신의 끼와 재능을 보여줄 수 있는 모든 형태가 가능하다. 해외비즈니스를 연구했다면 여기에 대해 이야기해도 되고 춤을 춰도 된다. 


역제안면접은 우리 회사와 사업에 얼마나 관심 있는지를 보는 시험이다. 지원자가 반대로 면접관에게 질문하면 면접관이 답하는 방식인데 예를 들어 ‘이런 사업을 해보면 어떨까’라고 제안하면 면접관이 ‘좋은 아이디어’라든가 ‘특정 문제로 진행하지 못했다’라든가 하는 피드백을 제공하는 것이다. 아무래도 우리 서비스에 관심이 많아야 대화하기 유리할 것이다.


- 신입 채용전형은 어떻게 되나


인턴보다는 복잡하다. 서류전형, 필기전형, 1차 실무진면접, 2차 임원면접 순이다. 필기시험은 인적성과 논술로 구성된다. 인적성은 일반 기업 시험과 비슷하고 논술로는 논리력, 표현력, 커뮤니케이션능력, 사업이해력, 설득력 등을 평가한다. 1차면접은 해당 부서장과 임원, HR담당자 등이 면접관으로 참여한다. 면접방식은 부서별로 다르다. 다소 황당한 질문에 대해 답하게 할 수도 있고 집단토론을 지시할 수도 있다. 최종 면접은 회사에 대한 관심과 잠재역량, 인성 등을 보는 시험이다. 





- 인턴은 어떤 것을 배우게 되나


지원 분야에 대한 실무가 기본이고 선배와 계속 시장의 트렌드를 브레인스토밍하게 된다. 또 사업 아이디어를 함께 고민할 수도 있다. K-컬처를 선도할 좋은 콘텐츠를 제작하는 방안을 연구해 발표하는 과제도 있다. 수도권 소재 테마파크에 견학 가서 로엔의 콘텐츠와 접목시킬 수 있는 소재를 찾는 경험도 하게 될 것이다. 


- 이번 인턴 채용 중 카카오관련 부서는 특히 어떤 일을 하게 되나


작년까지는 멜론이라는 음원플랫폼이나 유통서비스를 주로 제공했다면 이제는 여기에 온라인 채널 기반인 카카오의 강점을 접목시킬 것 같다. 인턴십 기간 동안 카카오사업의 이해, 관련 전문가의 조언, 앞으로의 사업 방향성 등을 듣게 된다. 또 카카오와 로엔이 앞으로 어떤 콘텐츠를 선보일지 함께 고민할 수도 있다. 한마디로 플랫폼을 SNS로 바꾸는 작업에 함께하게 될 것이다. 공급자보다는 사용자의 입장에서 아이디어를 제안해 달라. 우리는 이 아이디어를 펼칠 수 있는 장을 제공해 주겠다.


- 인턴에게 주어지는 혜택은 무엇인가? 


세 가지가 있다. 우선 6주간 300만원의 급여를 지급한다. 또 앞서 언급한 도전과제 우수 발표 조에게 추가 포상금을 준다. 마지막으로 우수인턴은 즉시 채용하거나 이후 신입공채 때 우대한다. 실제로 그동안 인턴 중 정규직으로 전환된 사례도 많다. 가진 똘끼를 더욱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게 하기 위해 댄스나 작곡 등 회사의 아카데미 과정 수강 기회도 제공할 계획이다.  


- 주말근무나 야근도 많을 것 같은데?


주 5일제가 기본이다. 유연근무제도 운영하는데 지원 업무는 정시 출퇴근이 기본이지만 미디어생산, 엔터테인먼트 등 창의성이 특히 중요한 부서는 밤에 일 한 뒤 다음날 늦게 출근하도록 하고 있다. 외부 행사로 인해 주말에 근무할 수는 있다. 물론 인턴은 주 5일 근무를 원칙으로 한다. 


- 지원자를 위한 조언을 해준다면


우리 회사는 고객의 요구를 만족시키지 못하면 바로 사양산업이 될 수도 있는 사업을 다룬다. 그래서 고객의 소리가 특히 중요하다. 지원자 역시 고객으로서 다양한 아이디어를 보여주고 또 공급자로서 열정과 의지를 적극적으로 어필해줬으면 좋겠다. 


이도희 기자(tuxi0123@hankyung.com)

나의 생각 Good Bad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의견쓰기
댓글 : 0 건
이전글장애인과 공생한 신세계 채용박람회... 신세계, 9월 말께 그룹 공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