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 핫 뉴스

SK, 하반기 신입 1500여명 뽑는다 조회수 : 5700

대졸 신입공채 오늘 시작


SK그룹은 올해 하반기 대졸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7일부터 시작한다.


공채와 수시채용을 통해 선발하는 하반기 대졸 신입사원은 총 1500여명이다. 지난해 하반기 1300명보다 15% 늘어난 규모다. 기업 환경이 크게 개선되지 않은 상황에서 채용 규모를 늘린 데는 최태원 회장과 김창근 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 등 그룹 최고경영진의 일자리 확대를 통한 경제활성화 의지가 반영된 것이라고 SK 측은 설명했다.


SK는 연간 7000여명을 뽑기로 했던 신입·경력직원도 이 같은 방침에 따라 8000여명으로 늘리기로 했다.


SK의 대졸 신입 공채는 7일부터 18일까지 채용사이트(www.skcareers.com)를 통해 원서를 접수한 뒤 서류 및 필기전형(SK종합역량검사), 면접을 거쳐 12월 초 최종 합격자를 발표하는 순서로 진행된다. SK는 이와 관련해 7~11일 서울 부산 등 전국 5개 도시에서 채용 담당자와 선배 합격자들이 채용 정보를 제공하는 ‘탤런트 페스티벌(Talent Festival)’을 연다.


SK는 청년들이 중소기업과 벤처기업에 취업할 수 있도록 직무교육과 인턴십 기회를 제공하는 ‘고용 디딤돌’ 프로그램 모집 절차에도 들어갔다. SK는 각 관계사와 협력업체, 대전·세종창조경제혁신센터를 통해 지역 중소·벤처기업 및 사회적 기업 등을 대상으로 이 프로그램에 참여할 업체를 모집한다. 300여개 중소·벤처기업을 선정해 내년 1월부터 6개월 일정으로 기수별 1000여명의 인턴을 선발한다.


송종현 한국경제신문 기자 scream@hankyung.com




나의 생각 Good Bad

기사에 대한 의견 (0개)

의견쓰기
댓글 : 0 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