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업·인물

롯데, 전역 장병 특별 채용...육관본부와 협력체계 구축 조회수 : 3840


(사진=한국경제DB 제공)



[캠퍼스 잡앤조이=이영규 인턴기자] 롯데그룹이 전역한 장병들의 취업지원을 나섰다.

14일 롯데그룹은 충남 계룡대 육군본부 안중근 장군실에서 육군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전역장병과 전공상자 및 순직자 유가족의 취업지원을 위해 상호협력체계를 구축해 나가기로 합의했다.

체결식에는 김용우 육군참모총장과 윤종민 롯데 경영혁신실 HR혁신팀장을 비롯해 육군과 롯데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제대 군인들이 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도와주기 위한 취지에서 마련됐다. 협약에서 롯데는 전역했거나 전역을 준비 중인 단기 및 중·장기복무 장병의 취업을 지원하는 동시에 군임무 수행 중 발생한 전·공상자 및 순직자 유가족에 대한 특별채용을 지원하기로 했다.

또한 전역을 앞둔 장병 중 희망자를 대상으로 모의 면접 테스트와 채용 설명회를 개최하고, 현역 복무 장병들을 위한 문화행사 지원도 병행할 예정다.

육군에서는 롯데그룹 취업 희망 장병을 대상으로 인사검증을 실시하여 우수근무자를 추천해 해당 장병이 취업에 대한 걱정을 놓고 군 임무에 끝까지 최선을 다할 수 있도록 배려할 계획이다.

한편 롯데는 국가에 기여한 인재 및 국가를 위해 헌신한 유공자들과 그 가족들에게 취업의 기회를 제공하는 ‘국가기여형 인재 채용’을 지속 시행해왔다. 2010년부터 전역장교 특별 채용, 2011년부터는 여군장교 특별 채용, 2013년부터 해병대장교 특별채용을 진행해 매년 100여명의 전역장교를 채용해왔다.

spdlqjc34@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