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업·인물

부산시, ‘무박 2일’ 창업 아이디어 경진대회...전국 고교·대학 60개 팀 참여 조회수 : 841


(사진=한국경제DB 제공)



[캠퍼스 잡앤조이=이영규 인턴기자] 부산시가 청년 창업붐 조성을 위해 ‘제3회 부산 국제창업 아이디어 경진대회’를 개최한다.

부산시는 15일부터 16일까지 송상현광장 내 선큰광장과 창업카페 1호점에서 부산의 미래 성장동력 산업을 발굴하고 청년 창업붐을 조성하기 위해 ‘제3회 부산 국제창업 아이디어 경진대회’를 열었다.

이번 경진대회는 전국 고등학생·대학생 총 60개팀 317명이 참가해 무박 2일간 치열한 경쟁을 통해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할 창의적이고 다양한 창업 아이템을 발굴할 예정이다.

참가자들은 선큰광장의 야외 텐트 속에서 아이디어 회의를 거친 후 전문가 창업 멘토들의 자문을 통해 아이디어를 구체화 시키게 된다. 또 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 소속 멘토들이 재능기부로 참여해 참가자들의 아이디어에 대한 피드백을 제공한다.

아울러 부산지역대학연합기술지주 및 부산대표 창업기업이 참여해 우수 아이템에 대해 투자지원을 하고 신선한 아이디어와 열정을 가진 청년인재를 발굴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선배창업가인 스마트파머 이주홍 대표의 창업강연, 참가자와 멘토들간 네트워킹, 시립예술단과 인디밴드 딴따라소울의 축하공연 등 다양한 즐길거리가 있는 축제 형태의 경진대회를 펼칠 예정이다.

대회가 끝나고 단체 10개팀과 개인 6명을 시상하게 된다. 최우수 1개 팀에게는 실리콘밸리 견학을 할 수 있는 특전을 주고, 글로벌 진출도 돕는다. 또한 대학생 수상팀에게는 부산지역연합기술지주의 투자연계 지원과 함께 ‘세계 창업 경진대회 참가’ 기회도 주어져 글로벌 진출계기를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spdlqjc34@hankyung.com